난 새에게 커피를 주었다(I gave coffee to a bird)

꿈을 매개로 하여 다층적이고 난해한 전개와 단편적 구조의 영화적 구성을 취하고 있는 작품이다. 자살이라는 소재를 통해서 생의 욕구와 죽음 사이에 갈등하는 인간의 모습을 그리고 있으며, 죽음과 무의식, 성적 욕망, 자기애 등 복잡한 층위로 이루어진 인간의 내면을 섬세하게 그려내면서 인간 존재에 대한 본질적인 질문을 던지고 있다. 밀양 예술축제 젊은 연출가전(브레히트 극장, 2008.8.2-8.3), 고양 아람누리 새라새극장(2008.8.22-8.24), 강남 LIG 아트홀(2010.10.28-10.30)에서 상연하였다.

Title is 'I gave coffee to a bird'. Coffee means poison and the well-known poet Lee Sang in Korea regards the "wing" as the subject matter. This is an artwork that shows the appearance of a human being who strives between life desire and death.

Cast 1st 김재우/김현미/이영호/이지현  |  CAST 2nd 송상욱/김소은/윤태웅/김현미

Staff  1st 작가 김학선/연출 김제민/무대 박영민/의상 박정원/조명 박선교/모션그래픽 김진주/음악 남상봉/영상제작PD 현승열/분장 배은수/조연출 최소희, 강예리

Staff  2nd 작가 김학선/연출 김제민/무대 박영민/의상 박정원/조명 이주율/영상 김제민/음악 조용욱/조연출 최소희, 강예리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